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사회일반
익산시, 건설공사 현장 밀착관리
20일까지 '코로나-19' 감염증 예방 실태 중점 점검
기사입력: 2020/03/16 [10:37]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현종 기자

 

▲  전북 익산시가 지역사회에서 발생할 수 있는 소규모 집단감염 사례를 차단하기 위해 건설공사 현장 밀착 관리를 실시한다.   (익산시청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익산시가 지역사회에서 발생할 수 있는 소규모 집단감염 사례를 차단하기 위해 건설공사 현장 밀착 관리를 실시한다.

 

오는 20일까지 5일간 진행될 1분기 현장 감사는 2억원이상 30억 미만 공사장과 도로굴착 및 공단 외 지역의 연면적 1,000㎡이상 공장 신축 등이 대상이다.

 

감사담당관 기술직 공무원 3명으로 편성된 점검반은 설계도서와 일치 시공 및 주요자재 규격사용과 부실시공 여부를 비롯 공사로 인한 민원발생 적정처리 여부 등을 확인한다.

 

특히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 마스크 착용 의무화 ▲ 손 소독제 비치 및 의무세정 ▲ 위생교육 의무실시 ▲ 감염병 예방수칙 게시 ▲ 출근시간 체온확인 ▲ 감염접촉자 관리를 위한 출입자 명부 작성 및 직원 비상연락망 구축 등의 실태 전반을 살펴볼 예정이다.

 

익산시 이병두 감사담당관은 "자칫 '골든타임'을 놓쳐 감당하기 버거운 수준으로 확산되지 않도록 각 건설공사 현장과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발열 등의 호흡기 이상 증세가 발현될 경우 관할 보건소에 실시간 통보하는 등 신속한 초동 조치로 감염병 확산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