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선제적 방역' 주문
주요 간부회의 주재 "인사이동에 따른 업무공백 최소화" 등
기사입력: 2021/07/12 [12:5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12일 주요 간부회의를 통해 "하반기 정기인사에 따른 업무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인계ㆍ인수로 군민불편과 이로 인한 민원이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하게 업무를 파악하는 동시에 회식 금지 등 공직기강 확립에 철저를 기할 것"을 강조했다.   (부안군청 전경 및 권익현 군수)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12일 주요 간부회의를 통해 "하반기 정기인사에 따른 업무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인계인수로 군민불편과 이로 인한 민원이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하게 업무를 파악하는 동시에 회식 금지 등 공직기강 확립에 철저를 기할 것"을 강조했다.

 

특히 "전국적으로 코로나19 1일 확진자가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4차 대유행 조짐이 감지돼 수도권의 경우, 오늘부터 2주간 거리두기 최고단계인 4단계가 적용되고 있다""보다 체계적인 방역조치를 통해 감염병 유입을 선제적으로 차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세계적으로 변이 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고 무더운 날씨로 에어컨 사용이 늘어나는 등 환기가 잘 안 돼 전염력이 높아지는 등 비수도권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수도권 방문을 자제하고 언제 어디서나 마스크 착용 등의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10일자로 변산모항격포위도 해수욕장이 816일까지 총 38일간의 일정으로 일제히 개장해 전국 각 지역에서 관광객들이 지역을 방문하고 있는 만큼, 운영에 가장 중요한 것은 철저한 방역관리 아래 안전한 해수욕장을 만들어 코로나19 장기화에 지친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보다 안전한 휴식처를 제공하고 누구나 안심할 수 있도록 방역수칙 점검 및 철저한 거리두기가 준수될 수 있도록 이용객 분산 및 홍보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끝으로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이며 고온다습한 조건이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예보돼 각 작물별 생육 및 병해충 관리 기술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하는 등 현장지원 활동 역시 한층 강화해 적기에 방제할 수 있도록 영농지도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 County Mayor Kwon Ik-hyeon ordered 'preemptive quarantine'

"Minimization of work space due to personnel change", etc. presided over by major executives

 

Reporter Lee Han-shin

 

At a key executive meeting on the 12th, Mayor Kwon Ik-hyeon of Buan-gun, Jeollabuk-do, said, "To prevent a job vacancy due to regular personnel appointments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promptly identify tasks to prevent inconvenience and civil complaints through thorough handover and takeover, and at the same time, discipline public office such as prohibition of dinner parties. We will do our best to establish it."

 

In particular, he said, "In the case of the metropolitan area, the 4th stage, the highest stage of two-week distancing, is being applied from today as signs of a 4th pandemic are detected, such as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of COVID-19 on the 1st of the country renewing the highest daily." We ask that you do your best to preemptively block the influx of infectious diseases through the.

 

He continued, "The virus is spreading rapidly around the world and the use of air conditioners is increasing due to hot weather, and the contagiousness is increasing due to poor ventilation. We must strictly follow the quarantine rules," he said.

 

“As of the last 10 days, Byeonsan, Mohang, Gyeokpo, and Wido Beaches opened all at once for a total of 38 days until August 16, and tourists from all over the country are visiting the area. We urge you to create a safe beach below to provide a safer resting place for the citizens and tourists who are tired of the prolonged Corona 19, and to do everything possible to disperse and publicize users so that quarantine rules and strict distancing can be observed so that everyone can feel safe." did.

 

Lastly, "As the rainy season is in a lull, and hot and humid conditions are predicted to continue for a while, we will further strengthen on-site support activities such as promptly providing technical information on the growth and pest management for each crop, so that timely control is provided to the farming guidance. Please do your best," he adde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도 77호선 '노을대교 건립' 예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