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김종택 부군수 '현장행정' 귀감
"임기 마무리 시점까지 업무 놓지 않겠다" 의지 투영
기사입력: 2022/06/20 [15:1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 김종택(앞줄 오른쪽에서 두 번째) 부군수가 2022년 하반기 정기인사에서 전북도 전입이 유력한 상황에 임기를 마무리하는 시점까지 업무를 놓지 않기 위해 17일 위도면을 방문해 주요 사업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김종택(오른쪽) 부군수가 임택명(왼쪽) 건설교통과장 및 최병관(가운데) 위도면장에게 "위도 공룡알 화석지의 지속적인 활용과 보전을 위해 지질명소의 꾸준한 관리계획을 수립해 추진할 것"을 주문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김종택 부군수가 17일 파시마을→진리 공룡알 화석지(국가지질공원 조성)→깊은금 치도 연결도로 확포장→ 치유의 숲→자연휴양림 조성→해넘이 전망대→석금낚시 공원→어촌뉴딜 300(벌금항ㆍ깊은금)→치도리해안 및 주상절리(국가지질공원 조성)→위도해수욕장→망월봉 일원(변산반도 국립공원 계획변경 신청) 등 16개 현안 사업장을 순차적으로 방문한 현장행정 동선.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 김종택 부군수가 2022년 하반기 정기인사에서 전북도 전입이 유력한 상황에 임기를 마무리하는 시점까지 업무를 놓지 않겠다는 의지를 드러내며 17일 현장행정을 추진해 귀감이 되고 있다.

 

김 부군수는 이날 행정선으로 위도면을 방문해 주요 사업장을 순차적으로 이동하는 형식으로 추진상황을 점검하는 시간을 통해 안전하고 차질 없는 사업 추진을 당부하는 일정을 소화했다.

 

특히 파시마을진리 공룡알 화석지(국가지질공원 조성)깊은금 치도 연결도로 확포장치유의 숲자연휴양림 조성해넘이 전망대석금낚시 공원어촌뉴딜 300(벌금항깊은금)치도리해안 및 주상절리(국가지질공원 조성)위도해수욕장망월봉 일원(변산반도 국립공원 계획변경 신청) 16개 현안 사업장을 순차적으로 방문하는 광폭행보를 펼쳤다.

 

김종택 부군수는 이 자리에서 "빈틈없는 군정 추진으로 민선 8기를 착실히 준비하는 동시에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만들어야 한다""위도가 관광체험휴식의 대표적인 복합관광지로 발전할 수 있도록 파악된 문제점을 신속하게 해결하는 동시에 현안사업이 속도감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모아 줄 것"을 주문했다.

 

그러면서 "각종 정비사업 등을 통해 지역 주민들의 편익증진 및 관광객 유치라는 목표를 달성해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 실현의 견인차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한 뒤 "부안과 서해안을 대표하는 섬이자 관광명소인 위도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김종택 부군수 현장행정에 최연곤 산업건설국장과 임택명 건설교통과장 등이 배석했다.

 

김종택 부군수는 지난해 71일자로 부임했으며 남원 출신으로 해성고등학교와 전주대학교를 졸업한 뒤 1989년 남원시에서 공직에 입문한 뒤 전북도 일자리경제정책관 사회적경제팀장국제협력과 국제행사팀장정무기획과 정무기획팀장전북도의회사무처 행정자치전문위원 등을 역임했다.

 

부안군에 재임하는 동안 '현장에 답이 있다'는 신념으로 지역 발전에 초점을 맞춰 역점 사업 현장행정 및 국가예산 확보의 견인차 역할을 수행하는 등 412일부터 61일까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출마로 직무가 정지된 군수 권한 대행을 행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Jong-taek, Deputy Governor of Buan-gun, 'Field Administration' Model

"I will not let go of my work until the end of my term of office"

 

Reporter Han-shin Lee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of Buan-gun, Jeollabuk-do, is serving as a model by promoting field administration on the 17th, demonstrating his will not to give up his work until the end of his term in a situation where he is likely to move to Jeollabuk-do in the second half of 2022.

 

Deputy Governor Kim made a schedule to visit Wido-myeon by an administrative line on the same day to check the progress in the form of moving major business sites sequentially, and to encourage safe and uninterrupted project promotion.

 

In particular, Pashima Village Jinri Dinosaur Egg Fossil Site (National Geopark Creation) Deep Geumchido Road Connection Road Expansion Healing Forest Natural Recreational Forest Sunset Observatory Seokgeum Fishing Park Fishing Village New Deal 300 (Peolgeum Port, Deep Gold) Chidori The assault was carried out by sequentially visiting 16 pending business sites, including coastal and columnar joints (national geopark creation) Wido Beach Mangwolbong area (application to change the Byeonsan Peninsula national park plan).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said at this meeting, "We need to prepare for the eighth popular election and at the same time create an opportunity for a new leap forward by promoting a tight military government." At the same time, we will gather administrative power so that pending projects can be carried out at a speedy pace,” he ordered.

 

He also asked, "We will do our best to become a driving force for realizing 'Buan, a vibrant world in the future' by achieving the goal of increasing the convenience of local residents and attracting tourists through various maintenance projects." We will spare no effort and support so that various synergies can be created for the development of the Wido region, which is an island representing the west coast and a tourist attraction."

 

Meanwhile, on the same day,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attended the site administration with Choi Yeon-gon, director of the Industrial and Construction Bureau, and Im Taek-myeong, head of the construction and transportation department.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took office on July 1, last year. He was born in Namwon. After graduating from Haesung High School and Jeonju University, he entered public service in Namwon City in 1989. He has served as the head of the political affairs planning team and a member of the administrative autonomy expert at the Jeonbuk Provincial Office of Government Administra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올해 첫 벼베기… 2ha 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