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한양대 건축학부 '업무협약' 체결
80명 12학점 필수과목… 지역경관 활용, 인구유입 전략 수립
기사입력: 2022/09/16 [18: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과 한양대 건축학부가 지역경관을 활용한 인구유입 전략 수립을 골자로 16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두 손을 맞잡았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왼쪽에서 네 번째) 전북 부안군수와 한양대 건축학부 맹민정(오른쪽에서 세 번째) 교수가 16일 줄포만 갯벌생태공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배석한 부안군청 고선우(왼쪽 첫 번째) 미래전략담당관 등 양 기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권익현(두 번째 줄 왼쪽에서 일곱 번째) 부안군수가 업무협약 체결을 시점으로 오는 18일까지 산과 들ㆍ바다의 지역경관이 강점인 부안의 지역다움이 있는 매력 공간 구상으로 정주인구를 유지하고 생활 인구를 유입하기 위한 '부안군 지역경관 활용 인구유입 전략' 수립에 착수한 한양대 건축학부 맹민정(두 번째 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 교수 및 4학년 학생 등과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전북 부안군과 한양대 건축학부가 지역경관을 활용한 인구유입 전략 수립을 골자로 16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두 손을 맞잡았다.

 

이날 줄포만 갯벌생태공원에서 체결된 협약식에는 권익현 부안군수와 고선우 미래전략담당관과 한양대 건축학부 맹민정 교수 등 학생 80여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에 따라 지역경관 활용 인구유입 전략 수립 경관문화관광 등 분야별 인구활력 연계 방안 모색 지역자원에 대한 공동 조사 및 개선방안 모색 지방소멸 대응을 위한 정책 및 정보 교류 등 상호간의 공동 발전과 지역 인구활력을 가져오기 위한 방안을 공동으로 모색한다.

 

특히 한양대 건축학부는 이번 프로젝트를 12학점 필수과목으로 편성하고 각 팀별로 대상지 한 곳을 설정, 중간기말 보고회 및 전시회 등을 통해 평가할 계획이다.

 

부안군은 한양대 건축학부가 실시하는 중간기말 발표회에 관계 공무원들을 참석시켜 지역 실정에 맞는 개발계획이 도출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결과물을 군정에 반영한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업무협약 체결에 앞서 "여러 기관과 새로운 시각으로 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해 부안이 소멸위험 도시에서 생동하는 도시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한양대 건축학부 교수 및 4학년 학생 등은 이날 업무협약 체결을 시점으로 산과 들바다의 지역경관이 강점인 부안의 지역다움이 있는 매력 공간 구상으로 정주인구를 유지하고 생활 인구를 유입하기 위한 '부안군 지역경관 활용 인구유입 전략' 수립에 착수했다.

 

이들은 오는 18일까지 줄포만 갯벌생태공원줄포면 소도심곰소항격포항부안읍 해뜰마루 현장 답사를 진행하고 부안군청 미래전략담당관 소속 공무원이 동행, 현재 부안군이 추진하고 있는 사업과 향후 계획 등을 설명하고 추진전략 수립 방향을 제시한다.

 

한편, 부안군은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별법상 통근통학관광휴양업무정기적 교류 등의 목적으로 지역을 방문해 체류하는 사람을 생활인구로 정의해 주민등록 인구뿐만 아니라 인구 개념을 확장 규정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 결과물을 5년 단위 기본계획 등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에 활용할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an-gun-Hanyang University 'Business Agreement' signed

80 students 12 credits Required coursesUtilization of local landscape and establishment of population inflow strategy

 

Reporter Lee Han-shin

 

Buan-gun, Jeollabuk-do and the Faculty of Architecture of Hanyang University signed a business agreement on the 16th to establish a population inflow strategy using the local landscape and joined hands.

 

About 80 students attended the signing ceremony at the Julpo Bay Tidal Flat Ecological Park, including Kwon Ik-hyeon, Buan-gun Governor, Ko Seon-woo, future strategy officer, and Maeng Min-jeong, professor of architecture at Hanyang University.

 

In accordance with this agreement, the two organizations will establish a population inflow strategy utilizing the local landscape seek ways to link population vitality by field such as landscape, culture, and tourism joint investigation and improvement of local resources exchange policies and information to respond to local extinction We shall jointly seek ways to bring about mutual development and vitality of the local population.

 

In particular, the Faculty of Architecture at Hanyang University plans to organize this project as a 12-credit compulsory course, set up a target site for each team, and evaluate it through mid-term and final report sessions and exhibitions.

 

Buan-gun participates in the mid-term and final presentations conducted by the Faculty of Architecture at Hanyang University to support the development of a development plan suitable for local conditions and reflects the results in the military administration.

 

Ik-hyeon Kwon, the governor of Buan, said prior to the signing of the business agreement, "We will gather all our administrative power to transform Buan from a city in danger of extinction to a vibrant city by discovering new ideas with new perspectives with various organizations."

 

Professors of the Faculty of Architecture at Hanyang University and 4th-year students, etc., as of the signing of the business agreement on this day, designed a 'Buan-gun' in order to maintain the settled population and influx the living population with the concept of an attractive space with local charm in Buan, where the regional scenery of mountains, fields, and the sea is its strength. Started to establish 'population inflow strategy using local landscape'.

 

Until the 18th, they will conduct an on-site field visit to the Juulpo Bay Tidal Flat Ecological Park, the small downtown of Julpo-myeon, Gomsohang, Gyeokpohang, and Buan-eup, and are accompanied by a public official from the Future Strategy Officer of the Buan-gun Office, explaining and promoting the current projects and future plans of Buan-gun. It suggests a direction for strategy establishment.

 

Meanwhile, under the Special Act on Supporting Depopulated Areas, Buan-gun defines the living population as those who visit and stay in the area for the purpose of commuting, commuting, tourism, recreation, business, and regular exchange, and expands the concept of population as well as the resident registration population.

 

The project results will be used for investment plans for local annihilation response funds, such as the 5-year basic plan.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올해 첫 벼베기… 2ha 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