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부안군-인천 계양구 '자매결연' 협정
민간단체ㆍ청소년 교류 확대 및 공동발전… 두 손 맞잡아
기사입력: 2022/10/05 [18:3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권익현(오른쪽) 전북 부안군수와 인천광역시 윤 환(왼쪽) 계양구청장이 5일 민간교류 확대 및 공동발전을 골자로 자매결연 협정을 체결하고 두 손을 맞잡았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김현종 기자

 

▲  5일 인천 계양구청 3층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자매결연 협정 체결에 앞서 식순에 따라 권익현(오른쪽) 전북 부안군수와 윤 환(왼쪽) 구청장을 비롯 주요 참석자들이 식순에 따라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인천광역시 윤 환 계양구청장이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두 도시의 결연을 통해 미래 지향적인 관계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인 교류가 이어져 상호이해와 우호증진을 도모하자"는 환영사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오늘 협약으로 상생발전의 씨앗을 뿌렸으니 공통의 비전을 통해 싹을 띄우고 미래 100년 지속가능한 발전이라는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영원한 동반자로 한발 한발 함께 걸어가자"는 답사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왼쪽) 전북 부안군수가 상호 우호협력을 바탕으로 미래 지향적인 공동발전 도모를 골자로 작성된 자매결연 협정서에 서명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왼쪽) 전북 부안군수와 인천광역시 윤 환(오른쪽) 계양구청장이 배석한 양 도시 사회단체장과 간부공무원 등이 지켜보는 가운데 각각 서명한 협정서를 교환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왼쪽) 전북 부안군수가 인천광역시 윤 환(오른쪽) 계양구청장에게 지역 특산품인 '청자'를 기념품으로 전달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인천광역시 윤 환(오른쪽) 계양구청장이 권익현(왼쪽) 전북 부안군수에게 인간문화재가 2개월에 걸친 작업 끝에 정교하게 완성한 명패(부안군수 권익현)를 기념품으로 전달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인천광역시 윤 환(오른쪽에서 두 번쩨) 계양구청장과 권익현(왼쪽에서 두 번째) 전북 부안군수가 양 도시 주요 참석자인 부안군 이장협의회 김재희(왼쪽 첫 번째) 회장 및 계양구의회 조양희(오른쪽 첫 번째) 의장과 손에 손을 맞잡은 상태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앞줄 오른쪽에서 여섯 번째) 전북 부안군수와 인천광역시 윤 환(앞줄 왼쪽에서 여섯 번째) 계양구청장이 자매결연 협정식 직후 대표단으로 참석한 양 도시 사회단체장과 간부공무원 등과 계양구청 청사를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제28회 계양구민의 날'을 맞아 아시아드 양궁경기장에서 4년 만에 재개된 대면행사로 열린 기념식(2부)에 참석하기 위해 자리를 옮긴 권익현(가운데) 전북 부안군수와 인천광역시 윤 환(오른쪽) 계양구청장이 환하게 웃으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제28회 계양구민의 날' 기념식에 앞서 사회자가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를 소개하자 허리를 숙여 구민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오른쪽에서 두 번째) 대표ㆍ유정복(오른쪽 첫 번째) 인천광역시장ㆍ윤 환(오른쪽에서 세 번째) 계양구청장ㆍ권익현(왼쪽에서 세 번째) 전북 부안군수가 기념식 식전 공연을 관람한 뒤 박수를 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윤 환 계양구청장이 '제28회 계양구민의 날'을 맞아 기념사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전북 부안군과 인천광역시 계양구가 5일 민간교류 확대 및 공동발전을 골자로 자매결연 협정을 체결하고 두 손을 맞잡았다.

 

이날 인천 계양구청 3층 영상회의실에서 체결된 협정식에는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와 윤 환 인천 계양구청장 및 양 도시 사회단체장을 비롯 간부공무원 등 대표단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호 우호 협력을 바탕으로 미래 지향적인 공동발전 도모를 약속했다.

 

협약 체결식은 양 도시 홍보 동영상 시청 환영사(윤환 인천 계양구청장) 답사(권익현 전북 부안군수) 축사 친선결연 서명 및 협정서 교환 기념품 전달 기념촬영 만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28회 계양구민의 날'을 맞아 아시아드 양궁경기장에서 열린 기념식(2)에 참석하는 등 국가사적 제556호인 계양산성 박물관과 계양산 장미원(4,667) 등을 순차적으로 동행하는 것으로 양 기관의 공동 발전을 위한 첫발을 내딛었다.

 

부안군과 인천 계양구청이 체결한 협정서는 경제문화예술체육관광 등 행정 전반에 관련된 교류 및 협력 촉진 지역 주민들의 화합과 친선을 위한 민간단체 및 청소년 교류 활성화 지역발전 및 주민편의 증진을 위한 행정시책 공유 특산물 판매 홍보 등이 주요 골자로 담겼다.

 

이 자리에서 윤 환 인천 계양구청장은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두 도시의 결연을 통해 미래 지향적인 관계가 되기를 희망한다""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인 교류가 이어져 상호이해와 우호증진을 도모하자"고 요청했다.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는 "오늘 협약으로 상생발전의 씨앗을 뿌렸으니 공통의 비전을 통해 싹을 띄우고 미래 100년 지속가능한 발전이라는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영원한 동반자로 한발 한발 함께 걸어가자"고 제시했다.

 

그러면서 "꿈을 향한 변화의 도시비상하는 계양과 자매결연 협정을 체결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서로 긴밀히 협력해 양 지역 발전의 시너지가 창출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인천광역시 계양구는 동북부에 위치한 도농복합지역으로 교육국제화 특구로 지정돼 있으며 인천국제공항과 수도권을 연계하는 교통물류 및 동북부 지역 향토문화역사 중심지로 풍부한 녹지공간을 보유한 쾌적한 전원도시로 한강과 바다를 끼고 있으며 오페라공연스쿨락콘서트계양산 국악제 등 시민과 함께하는 다채로운 문화예술 공연으로 유명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an-gun, Jeollabuk-do and Gyeyang-gu, Incheon 'sister relationship' agreement

Expansion of exchanges between private organizations and youth and joint developmenthold hands

 

Reporter Kim Hyun-jong

 

On the 5th, Buan-gun, Jeollabuk-do and Gyeyang-gu, Incheon Metropolitan City signed a sisterhood relationship agreement with the aim of expanding private exchanges and joint development, and joined hands.

 

At the signing ceremony at the video conference room of Gyeyang-gu Office in Incheon on that day, about 50 delegations including Kwon Ik-hyeon, Jeonbuk Buan-gun, Yoon Hwan, Incheon Gyeyang-gu head, social groups heads of both cities and executive officials attended the signing ceremony. promised

 

The signing ceremony of the agreement was held in the order of watching a promotional video for both cities welcoming speech (Yoon-hwan, head of Gyeyang-gu, Incheon) visiting (Kwon Ik-hyeon, mayor of Buan-gun, Jeollabuk-do) congratulatory remarks signing the friendly relationship and exchanging the agreement gift delivery commemorative photo dinner

 

In particular, on the occasion of the '28th Gyeyang-gu Residents Day', they attended the commemorative ceremony(part 2) held at the Asiad Archery Stadium, and sequentially accompany the Gyeyangsanseong Museum and Gyeyangsan Rose Garden (4,667), National Historic Site No. 556. We took the first step towards joint development.

 

The agreement signed between Buan-gun and Incheon Gyeyang-gu Office Promotion of exchanges and cooperation related to the overall administration, such as economy, culture, arts, sports, and tourism Promotion of exchanges with private organizations and youth for harmony and goodwill of local residents Promotion of local development and convenience for residents Sharing of administrative policies for

 

At this meeting, Incheon Mayor Yoon Hwan Hwan said, "I hope that the two cities with a long history and tradition will become a future-oriented relationship through a tie-up." "Let's promote mutual understanding and friendship through practical exchanges in various fields." he requested

 

Kwon Ik-hyeon, Mayor of Buan County, Jeollabuk-do, said, “Since we have sown the seeds of win-win development with the coming agreement, we can sprout seeds through a common vision that can achieve win-win development and become a permanent partner so that the flower of sustainable development can bloom and bear fruit for the next 100 years. Let's walk together."

 

He added, "I am very pleased to conclude a sisterhood ties with Gyeyang, a city of change for dreams," and "I have no doubt that synergies in the development of the two regions will be created through close cooperation."

 

On the other hand, Gyeyang-gu, Incheon Metropolitan City, is an urban-rural complex located in the eastern and northern parts of the country, designated as a special education internationalization zone. It is located along the Han River and the sea and is famous for various cultural and artistic performances with citizens, such as opera performances, school rock concerts, and Gyeyangsan Traditional Music Festival.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협의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