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신협 '취약가구 주거환경 개선'
행복한집 프로젝트 일환… 나눔 실천 확산
기사입력: 2023/07/03 [16:5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심현지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신협 백강석(앞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 이사장과 임직원 및 김제시 자원봉사센터ㆍ소상공인봉사대ㆍ공덕면 복지기동가 3일 취약계층의 더 나은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 일환으로 나눔을 실천한 주거환경 개선에 앞서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신협 총무과  © 심현지 기자



 

 

 

전북 김제 신용협동조합이 취약가구 주거환경 개선에 옷소매를 걷었다.

 

김제신협 백강석 이사장과 임직원 및 김제시 자원봉사센터ㆍ소상공인봉사대ㆍ공덕면 복지기동는 3일 취약계층의 더 나은 생활환경을 만들기 위한 나눔 활동을 펼쳤다.

 

이날 행사는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로 자원봉사센터가 추천한 지역 취약 아동ㆍ청소년 가구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집안 내ㆍ외부 청소를 시작으로 벽지와 장판ㆍ도배 교체 및 페인트 등의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나눔 실천 확산에 불을 지피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굵은 땀방울을 흘렸다

 

특히 신협 지역특화사업과 연계해 주거환경 개선에 효과적인 습도조절 유해물질 저감 곰팡이 방지 탈취 등의 효능이 있는 전주한지 벽지와 장판지를 사용해 각별한 의미를 담아냈다.

 

백강석 이사장은 "비록 몸은 피곤했지만, 저출산 시대에 자라나는 지역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갖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도록 돕는 것이 김제신협 임직원들의 소망이라 마음을 행복했다""지역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아이들이 안전하게 보호를 받으며 미래의 꿈나무로 성장하는 희망이 가득한 보금자리가 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앞으로도 사랑과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더 따뜻한 세상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협 행복한집 프로젝트'는 아동ㆍ청소년 가정의 주거환경 개선을 돕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신협사회공헌재단의 후원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협력으로 2019년부터 시작된 전국단위 프로젝트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Je Shinhyup 'Improvement of the living environment for vulnerable households'

Part of the Happy House projectSpreading the practice of sharing

 

Reporter Shim Hyun-ji

 

Jeonbuk Gimje Credit Union rolled up its sleeves to improve the living environment of vulnerable households.

 

Baek Kang-seok, chairman of Kimje Shinhyeop, executives and employees, and Gimje City Volunteer Center, Small Business Volunteer Corps, and Gongdeok-myeon Welfare Movement carried out sharing activities to create a better living environment for the underprivileged on the 3rd.

 

The event on this day was the 'Shinhyeop Happy House Project', which started with cleaning the inside and outside of the house to improve the living environment of vulnerable children and youth households in the region recommended by the volunteer center, followed by volunteer activities such as replacing wallpaper, flooring, wallpapering, and painting. Shed the happiest drop of sweat in the world to ignite the spread of community sharing practices through

 

In particular, in connection with the local specialization project of Shinhyup, it has a special meaning by using Jeonju Hanji wallpaper and linoleum, which are effective in improving the residential environment, such as humidity control reduction of harmful substances prevention of mold deodorization.

 

Baek Kang-seok, chairman of the board, said, "Even though I was tired, I was happy because it was the desire of the executives and employees of Kim Je Shinhyup to help local children growing up in the era of low birth rates to grow up happily with dreams and hopes." We will spare no support for our activities."

 

He added, "I have no doubt that it will be a nest full of hope for children to be safely protected and grow into future dream trees."

 

 

Meanwhile, the 'Shinhyup Happy House Project' is a social contribution activity that helps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of children and youth families.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11회 부안마실축제 '흥행'대박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