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내장저수지 산사태… '응급 복구' 완료
시도 35선 임시 개통ㆍ추가 낙석위험 안전 시설물 설치
기사입력: 2023/08/16 [10:4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용찬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속보】집중호우에 따른 지반 침하가 원인으로 작용해 도로 사면이 붕괴 돼 40여일 동안 차량 통행이 전면 통제됐던 전북 정읍시 쌍암동 내장저수지 인근 시도 35호선의 응급 복구가 완료돼 임시 개통됐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이용찬 기자



 

 

속보집중호우에 따른 지반 침하가 원인으로 작용해 도로 사면이 붕괴 돼 40여일 동안 차량 통행이 전면 통제됐던 전북 정읍시 쌍암동 내장저수지 인근 시도 35호선의 응급 복구가 완료됐다.

 

정읍시는 "지난달 6일 오후 1150분께 산사태가 발생한 쌍암동 내장저수지 인근 도로 사명 붕괴 현장에 대한 응급 복구 작업을 지난 15일 마무리하고 통행을 재개했다"16일 밝혔다.

 

특히 시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차량 임시 통행 조치가 이뤄졌으며 암파쇄 방호시설(암반 파쇄 작업을 하기 전 소음이나 진동을 최소화하고 안전을 위해 사전에 설치하는 시설물)과 설치 등 추가 낙석위험에 대한 안전조치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이학수 정읍시장은 "그동안 통행 제한 조치로 불편을 겪었지만 적극적으로 협조해 준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임시 개통돼 차량 통행과 시내버스 운행이 가능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복구가 완벽하게 마무리될 때까지 불편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당시 산사태로 너비 12m(편도 1차선)ㆍ길이 100m 구간이 토사와 암석으로 뒤덮였으며 도로를 지나던 택시 1대가 쏟아져 내린 바위에 깔렸지만 다행히 승객과 기사는 긴급 대피해 인명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사면붕괴에 따른 응급 복구를 위해 그동안 시도 35호선 내장저수지 순환도로(왼쪽)가 전면 통제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geup Naejang Reservoir LandslideComplete 'Crash Recovery'

Temporary opening of 35 cities and provinces, installation of additional safety facilities for risk of falling rocks

 

Reporter Lee Yong-chan

 

Breaking NewsEmergency restoration of City Route 35 near Naejang Reservoir in Ssangam-dong, Jeongeup-si, Jeonbuk, where vehicle traffic was completely restricted for 40 days due to the collapse of the road slope due to ground subsidence caused by torrential rain, has been completed.

 

Jeongeup City announced on the 16th that "Emergency recovery work on the site of the collapse of the road near Naejang Reservoir in Ssangam-dong, where a landslide occurred at 11:50 pm on the 6th of last month, was completed on the 15th and traffic was resumed."

 

In particular, temporary traffic measures were taken to relieve citizens' inconvenience, and additional safety measures against the risk of falling rocks, such as rock crushing protection facilities(facility installed in advance for safety by minimizing noise and vibration prior to rock crushing work) and installation We plan to proceed with

 

Lee Hak-soo, mayor of Jeongeup, said, "I have experienced inconvenience due to the traffic restrictions, but I am deeply grateful to the citizens and tourists who actively cooperated."

 

"We will do our best to minimize inconvenience and ensure safe passage until the restoration is completely completed," he added.

 

Meanwhile, a section 12m wide(one-way, 1 lane) and 100m long was covered with soil and rocks due to a landslide at the time.

 

For emergency recovery following the collapse of the slope, the Naejang Reservoir Circulation Road(left) of Si-do Line 35 has been completely controlled.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나들목공원 '여가ㆍ휴식ㆍ문화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