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감자 수확' 현장 행정
일손 돕는 시간 통해 애로사항 청취 및 노고 격려
기사입력: 2024/04/05 [18:3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5일 권익현(왼쪽) 부안군수가 동진면 시설감자 하우스를 찾아 수확의 기쁨을 나누며 일손을 돕는 시간을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세심하고 치밀한 행보를 구사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권익현 부안군수가 "겨울철 폭설과 잦은 강우 등 어려운 기상환경에도 불구하고 재배에 구슬땀을 흘린 노고를 격려하고 작황이 좋지 않아 수확의 기쁨을 맘껏 느끼지 못하고 있는 농심(農心)을 조금이라도 위로하며 현장에 답을 찾기 위해 방문했다"며 착잡한 심정으로 쪼그려 앉아 수확된 감자 생육 상태를 살펴보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부안군 특화작목이자 고부가가치 소득작목으로 각광 받고있는 황금 빛깔의 영양덩어리 '부안 노을감자'가 오는 5월까지 출하돼 국내 소비자들의 식탁에 오른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 특화작목이자 고부가가치 소득작목으로 각광 받고있는 황금 빛깔의 영양덩어리 '부안 노을감자'가 지난 3월 중순 첫 수확을 시작으로 오는 5월까지 출하돼 국내 소비자들의 식탁에 오른다.

 

'부안 노을감자'는 동진면과 계화면을 중심으로 149ha1,569동의 무기질이 풍부한 간척지 시설하우스에서 재배돼 맛고 품질이 뛰어나고 타 지역 감자 주산지에 비해 높은 가격에 출하돼 부안군의 대표적인 농산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부안의 지리적 특징인 해풍을 맞고 자라는 등 감자재배에 적합한 사질토양으로 맛이 매우 뛰어나며 껍질이 얇고 저장성이 좋을 뿐 아니라 마그네슘과 철분 등 무기질 함량이 높다.

 

감자는 비타민C가 풍부해 면역력 강화는 물론 마그네슘과 나트륨 등 무기질 함양이 높아 미네랄이 풍부하고 칼륨 성분이 높아 나트륨을 체외로 배출해 혈압 유지에 효과가 있으며 열량이 낮아 다이어트 식품으로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

 

5일 권익현 부안군수는 동진면 시설감자 하우스를 찾아 수확의 기쁨을 나누며 일손을 돕는 시간을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세심하고 치밀한 행보를 구사했다.

 

권 군수는 이 자리에서 "겨울철 폭설과 잦은 강우 등 어려운 기상환경에도 불구하고 재배에 구슬땀을 흘린 노고를 격려하고 작황이 좋지 않아 수확의 기쁨을 맘껏 느끼지 못하고 있는 농심(農心)을 조금이라도 위로하며 현장에 답을 찾기 위해 방문했다"고 말문을 연 뒤 "천년의솜씨 '부안 노을감자'의 지속적인 품질관리를 통해 고품질 생산과 브랜드 향상에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비닐 교체ㆍ개폐 시설ㆍ철재(파이프)ㆍ포장재ㆍ지력 증진 비료 등 다양한 지원사업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자연재해는 예고 없이 찾아오는 만큼, 농가의 재산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는 농작물재해보험 가입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로 경영 불안 해소를 통한 소득안정을 도모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는 폭설과 저온ㆍ잦은 강우에 따른 일조량 부족과 병해 등으로 생육이 저조했으나 3월 들어 평년 기온을 유지해 현재 생육 상태는 양호하지만, 평년 대비 10~20% 정도 생산량이 감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1일 기준 '부안 노을감자' 서울 가락동 시장 경매 가격(20kg)을 살펴보면 특등급 98,000상품 87,000보통 66,000원 등 평균 63,200원에 거래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an County Mayor Kwon Ik-hyeon administers the 'potato harvest' site

Listening to difficulties and encouraging hard work through helping hands

 

Reporter Lee Han-shin

 

'Buan Sunset Potato', a golden-colored nutritious mass that is in the spotlight as a specialized crop in Buan-gun, Jeollabuk-do and a high value-added income crop, was first harvested in mid-March and will be shipped until May to reach domestic consumers' tables.

 

'Buan Sunset Potatoes' are grown in 149ha and 1,569 buildings of reclaimed land rich in minerals, mainly in Dongjin-myeon and Gyehwa-myeon, and are of excellent taste and quality, and are shipped at a higher price compared to major potato production areas in other regions, establishing themselves as a representative agricultural product of Buan-gun.

 

In particular, the sandy soil is suitable for growing potatoes, as it grows in the sea breeze, which is a geographical feature of Buan. It has an excellent taste, has a thin skin and good storage properties, and is high in minerals such as magnesium and iron.

 

Potatoes are rich in vitamin C, which strengthens immunity. They are also rich in minerals such as magnesium and sodium, and are high in potassium, which helps maintain blood pressure by excreting sodium out of the body. They are low in calories and are popular as a diet food.

 

In particular, the sandy soil is suitable for growing potatoes, as it grows in the sea breeze, which is a geographical feature of Buan. It has an excellent taste, has a thin skin and good storage properties, and is high in minerals such as magnesium and iron.

 

Potatoes are rich in vitamin C, which strengthens immunity. They are also rich in minerals such as magnesium and sodium, and are high in potassium, which helps maintain blood pressure by excreting sodium out of the body. They are low in calories and are popular as a diet food.

 

On the 5th, Buan County Governor Kwon Ik-hyun visited the Dongjin-myeon facility potato house and shared the joy of harvest, and took the time to listen to the difficulties faced by helping the workers.

 

At this event, County Governor Kwon said, "I encourage the hard work put into cultivation despite difficult weather conditions such as heavy snowfall and frequent rainfall in winter, and offer some comfort to Nongshim who is unable to fully enjoy the joy of harvest due to poor harvest conditions." "I visited the site to find answers,” he began, adding, We will focus our administrative power on high-quality production and brand improvement through continuous quality control of ‘Buan Sunset Potatoes,’ a millennium-old craft."

 

At the same time, he promised, "We will continue to promote various support projects such as plastic replacement, opening and closing facilities, steel (pipes), packaging materials, and fertilizers to improve soil strength."

 

He continued, "As natural disasters come without warning, signing up for crop disaster insurance, which can minimize property losses for farmers, is now a necessity, not an option. We will spare no effort in providing support to help stabilize income by relieving management anxiety." He added.

 

Meanwhile, this year, growth was low due to lack of sunlight and diseases due to heavy snow, low temperature, and frequent rainfall. However, the current growth condition is good as the temperature was maintained at the average in March, but production is expected to decrease by 10-20% compared to the average year. 

 

Looking at the auction price(20kg) of 'Buan Sunset Potato' at the Garak-dong market in Seoul as of the 1st, it was traded at an average of 63,200 won, including special grade 98,000 won commodity 87,000 won regular 66,000 won.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11회 부안마실축제 '흥행'대박
많이 본 뉴스